보도자료 목록 세계무술과 문화의 만남이 있는 충주세계무술축제

‘박시우는 내가 보증!’ 아톰급 챔피언 함서희가 말하는 ‘리틀 함서희’ 박시우

페이지 정보

충주세계무술축제 작성일17-08-25 15:18

본문

d431b84389fca0da15120934f81c0047_1503641
 

ROAD FC(로드FC, 대표 정문홍) ‘아톰급 챔피언’ 함서희(30, 팀 매드)가 데뷔전을 앞둔 ‘리틀 함서희’ 박시우(27, 팀 매드)에 대한 애정을 드러냈다.

 

박시우는 9월 23일 충주세계무술축제 스타디움에서 열리는 XIAOMI ROAD FC 042 X 2017 충주세계무술축제에서 ‘꼬마 늑대’ 박정은(21, 팀 스트롱울프)과 맞붙는다.

 

데뷔전이지만 많은 팬들이 박시우의 경기력에 기대를 하고 있다. 2012년 WAKO 아시아 킥복싱 선수권대회 금메달, 2013년 인천 실내무도아시아경기대회 킥복싱 금메달 등 입식 종목에서 뛰어난 성적을 거뒀기 때문이다. 입식격투기의 실력을 종합격투기에서도 보여줄 수 있을지가 관건이다. 그리고 함서희와 같은 팀에서 함께 훈련을 하는 ‘챔피언의 스파링 파트너’라는 점 역시 팬들의 기대를 키우고 있다.

 

“이제 시작하는 선수고, 더 큰 꿈이 있는 선수인데 ‘리틀 함서희’라는 수식어가 붙어 걱정이다”라고 운을 뗀 함서희는 “(박)시우는 격투기를 계속 해온 건 아니지만, 어릴 때부터 축구, 태권도, 킥복싱 선수로 쭉 운동을 해왔다. 그래서인지 힘, 체력, 투지 모두 뛰어나다. 무엇보다 이 운동에 대한 욕심이 많다. 종합격투기에 대한 이해도도 높고 타고난 센스도 좋은 선수라고 생각한다.”며 박시우의 가능성에 대해 평가했다.

 

박시우의 상대 박정은 역시 함서희가 이전 인터뷰에서 칭찬을 아끼지 않았던 실력 있는 선수다. 함서희는 “박정은 선수 역시 타격에서 뛰어난 모습을 보여주고 있기 때문에 누구 하나가 그라운드로 끌고 가지 않는다면 정말 재미있는 타격전이 나오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이번 시합에 대한 기대감을 나타냈다.

 

한편 역대 최고의 상금 100만 달러가 걸린 ROAD FC 정문홍 대표의 글로벌 대형 프로젝트 ‘ROAD TO A-SOL’은 전세계 지역예선을 거쳐 16강 본선까지 진행됐다. 8강 토너먼트 대진이 추첨을 통해 결정됐으며, 8강 일정은 추후 발표할 예정이다.

 

ROAD FC(로드FC, 대표 정문홍)는 다양한 채널을 통해 국내는 물론, 해외에서도 중계된다. MBC스포츠 플러스에서 국내 TV 방송이 진행되고, 14억 인구가 시청하는 CCTV로 중국, 해외 팬들을 위해 ROAD FC 유튜브 공식 채널 (https://www.youtube.com/roadfc) 에서 생중계된다.

 

또한 대한민국 최초로 지상파 방송 MBC에서 방영될 ROAD FC 신규 대국민 격투 오디션 ‘겁 없는 녀석들’은 지난 8월 20일까지 참가 신청을 받았고, 10월 첫 방송될 예정이다.

d431b84389fca0da15120934f81c0047_1503641 

[XIAOMI ROAD FC 042 / 9월 23일 충주세계무술축제 스타디움]

[제 6경기 무제한급 아오르꺼러 VS 마스다 유스케]

[제 5경기 미들급 미노와맨 VS 윤동식]

[제 4경기 -86kg 계약체중 김은수 VS 김대성]

[제 3경기 무제한급 김창희 VS 심건오]

[제 2경기 아톰급 박정은 VS 박시우]

[제 1경기 라이트급 신동국 VS 이마이 순야]

 

[XIAOMI ROAD FC YOUNG GUNS 36 / 9월 23일 충주세계무술축제 스타디움]

[제 6경기 밴텀급 장익환 VS 에밀 아바소프]

[제 5경기 밴텀급 신승민 VS 허지안웨이]

[제 4경기 플라이급 김성재 VS 박수완]

[제 3경기 웰터급 임병하 VS 김덕수]

[제 2경기 라이트급 조영준 VS 진태호]

[제 1경기 밴텀급 박진 VS 박성준] 

 

댓글목록

등록된 댓글이 없습니다.